웹게임 0
아이템

9630 다주택 장관' 8명 중 1명만 집 팔았다 [5]

  • 주소복사
  • 추천 1
  • 비추 1
14
dksklsagdska (14.34.YG.220)
Minerals : 69,545 / Level : 제왕
DATE : 2018-01-11 20:51:28 / READ : 523
신고

'다주택 장관' 8명 중 1명만 집 팔았다

입력 2018.01.11. 20:41 
 
 
<iframe allowfullscreen="" class="player_iframe" dmcf-mid="oONdijhd87" dmcf-mtype="video/videofarm/owner" dmcf-poster-mid="oTQuBxs1MT" frameborder="0" height="370" poster="https://t1.daumcdn.net/news/201801/11/Channela/20180111204141791perb.jpg" scrolling="no" src="http://kakaotv.daum.net/embed/player/cliplink/v41ccCyJOCLexO4rxxWJFFx@my?service=daum_news" width="658" style="display: block; margin: 0px auto 19px; position: absolute; top: 0px; left: 0px; width: 658px; height: 370px">
 
'실제로 사는 집 아니면 4월 전에는 다 파시라'... 8.2 부동산 대책을 내놓으면서 작년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했던 말인데요. 

6개월이 지난 지금 다주택 장관들은, 어떻게 했을까요? 채널A가 점검해 본 결과, 지금까지 집을 판 장관은 1명이었습니다. 

홍유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김상곤 교육부 장관이 소유하고 있는 서울 대치동의 한 아파트입니다. 

김 장관은 이 곳 외에 경기도 분당에도 전용면적 134제곱미터 짜리 아파트 등, 집 2채를 소유하고 있습니다. 

[홍유라 기자] 
"김 장관이 소유한, 강남의 이 아파트는 최근 6개월간 시세가 큰 폭으로 올랐는데요. 전용면적 95제곱미터 한 채가 20억원이 넘는다는 게, 주변 부동산 업계 설명입니다." 

[인근 부동산업자] 
"17억 5천만 원 했던 게 12월 기준 21억이니까, 평균 한 달에 7천만원 정도씩 가격이 올랐단 거죠." 

유영민 과학기술부 장관도, 잠실에 전용면적 146제곱미터 아파트와, 경기도 양평에 배우자 명의의 집 등 2채를 갖고 있습니다. 

특히 잠실의 아파트는, 인근 재건축 단지의 영향으로 가격이 꾸준히 올랐습니다. 

[인근 부동산업자] 
"5천만 원 내지 1억 원은 올랐어요. 층수 낮은 건 5천만 원" 

부동산 대책을 주도하고 있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도, 집이 두 채입니다. 

경기도 일산에 있는 아파트 외에, 연천에도 배우자가 주로 사용하는 배우자의 단독주택이 있습니다. 

[인근 주민] 
"(장관이) 어떻게 여길 와 바빠 죽겠는데. 남편분이 주말에 왔다 갔다 하고." 

8.2 대책 이후 다주택 장관 8명의 주택 보유 상황을 점검한 결과, 작년 9월 집을 한 채 판 김영록 장관을 제외한 나머지 7명은 아무 변동이 없었습니다. 

임대를 목적으로 한 것이 아니며, 노모 부양과 배우자 작업실 용도, 퇴직 후 사용 계획 등
IP : 14.34.YG.220
다주택, 뱅샐
다주택, 대출 가능할까? 금융사별 나의 예상 금리와 한도를 확인해보세요!
banksalad.com
전화세무상담 전문 TAX24
세무경험풍부 전문세무사 빠른전화상담, 다주택, 명쾌한답변
www.acc24.net
신작RPG 촉산협객전
풀3D,보스대전,육성,PVP,화끈한이벤트,촉산의 전설이 시작된다!
pcs3.panggame.com

NoSubjectNameReadDateVote
9662기타 다시 보는 'MB정부 민간인 사찰 은폐 dksklsagdska8416:28:06비추 1
9661기타“美, 북한과의 전쟁 준비 중” (1) 왔구나67506:04:16추천 1
9659기타靑, 이명박 전대통령 평창 개막식 초청 "예우갖춰 정중히"   (4)카와이6122018.01.20추천 2
9658기타[단독]네이버, "'댓글조작 의혹' 진실 밝히자"…경찰에 수사의뢰  (2)카와이3552018.01.20-
9657기타이재명 ‘매크로 댓글’ 불법조작 자료 수집  카와이2732018.01.20-
9656기타박원순, "안철수, 정치가 이렇게 사람을 바꿔놓는가" (4) 카와이4232018.01.20비추 1
9655기타[3만불 시대의 에티켓] 휴지통 사라진 공중화장실…"양심은 버리지 말아주세요" (4) 슈바인수타이거★2142018.01.20-
9654기타무서운 기름값…새해 들어 상승세 빨라졌다 슈바인수타이거★1582018.01.20-
9653기타'가상화폐 설전' 유시민 vs 정재승…'뉴스룸' 긴급토론 카와이9002018.01.18-
9652기타평택 국제대교 붕괴, 설계·시공·감리 총체적 부실…”완전히 새로 지어야”  카와이5312018.01.17-
9651기타문 대통령 홍은동 사저 팔았다.."다주택자 집 팔라 방침 따른것" (4)카와이7002018.01.17-
9649정보2018년 2월 피시방 게임 점유율 (7) 리차오랑26782018.01.18-
9647IT인텔 CPU 결함, 구글패치로 성능저하 없이 보완 가능하다 (6) 제냐12402018.01.17-
9645정보전경련, 어버이연합에 3억 원 넘게 지원…돈세탁 정황도 (1)울어머니2492018.01.17추천 3
9644정보"MB 특활비, 靑 기념품 제작비로 줬다"…원세훈 실토 (1)울어머니2152018.01.17추천 2
9639기타편의점주 내는 로열티, 인건비보다 많다 (4)카와이4902018.01.16추천 1
9638기타MB, 참모진 20명과 긴급회의 “文 정부에 정면대응해야” 격앙카와이2252018.01.16-
9637기타문 대통령 생일 광고 철거 요구한 한국당 시의원카와이1852018.01.16-
9636기타자영업자들 "최저임금 아니라 갑질·임대료·카드수수료가 문제" (2)카와이2152018.01.16-
9635정보베네수엘라서 헬기 공격범 체포 교전…수명 사살·5명 체포 aaabbbccc2842018.01.16-
글쓰기

게시판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