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9617 안철수 "홍준표 '다스수사 부메랑' 망발.MB정권 보호자" 박응진 기자,김성은 기자 입력

  • 주소복사
  • 추천 0
  • 비추 0
14
dksklsagdska (14.34.YG.220)
Minerals : 69,545 / Level : 제왕
DATE : 2018-01-08 10:45:45 / READ : 236
신고

안철수 "홍준표 '다스수사 부메랑' 망발..前前정권 보호자"

박응진 기자,김성은 기자 입력 2018.01.08. 09:26 
 
 
 
"반성해야할 세력이..적반하장 유분수, 후안무치 극치"
7일 전남 여수박람회장에서 열린 여수마라톤대회에 참가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대회 성공을 기원하는 인사말을 하고 있다.2018.1.7/뉴스1 © News1 지정운 기자

(서울=뉴스1) 박응진 기자,김성은 기자 =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다스 수사를 놓고 '복수에 혈안이 된 정권운영은 반드시 부메랑이 될 것'이라고 한 데 대해 8일 "망발"이라며 "제1야당 대표인지, 전전 정권 보호자인지 구분할 수 없는 발언"이라고 비판했다.

안 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 참석해 "정작 반성해야할 세력이 수사를 폄훼하고 나서니 적반하장도 유분수고, 후안무치의 극치"라면서 이렇게 밝혔다.

그는 "홍 대표는 BBK 의혹이 하늘을 찌르던 2007년 가을 한나라당 클린정치위원장으로서 어떤 일을 했는지 돌아보고 지금이라도 진실을 밝히기 바란다"고 했다.

이어 "검찰도 공소시효가 2달도 채 안 남은 만큼 10년 넘게 끊이지 않는 의혹을 밝힐 마지막 기회라는 각오로 남김 없이 밝혀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안 대표는 또 "홍 대표는 위장 야당, 괴벨스 공화국 운운하며 최근 통합신당이 한국당 지지율을 훨씬 앞지르는 것을 경계하고 나섰다"며 "있지도 않은 관제 여론조사과 언론을 동원해 궤변을 늘어놓기 전에 한국당이 제1야당으로서 책임을 다 했나 돌아보기 바란다"고 말했다.

그는 새해 최저임금 인상과 관련한 부작용을 열거하면서 "문재인 정부가 검증 안 된 소득주도성장을 내세우며 신기루처럼 노동자 주머니를 불려줄 것 처럼 하더니 실제로는 노동자와 서민을 옥죄고 있는 것"이라고 했다.

또한 "호미로 막을 것을 가래로 막는 우를 범하지 않게 숙식비 등의 최저임금 산입을 시행하고 물가영향을 고려해 인상을 최소화 해야 한다"며 "내년도 최저임금 인상 속도도 전면 재조정하고 혈세 보전이 아닌 기업 생산성을 높일 근본적인 대책을 찾아야 한다

IP : 14.34.YG.220
형사사건제이앤파트너스로펌
검찰,경찰 고소고발 조사 출석 ,의견서 든든한 변호사동행 ,신속 강력한 대응,자문
jnpa.co.kr
공유자료실 파일시티
인기 최신영화, 드라마, 웹툰 무료다운, 모바일 완벽지원, 가입즉시 1000p지급
filecity.kr
공유자료실 케이디스크
가입만해도 1,000P 무료지급, 최신영화,드라마,방송 무제한 다운로드
kdisk.me

NoSubjectNameReadDateVote
9662기타 다시 보는 'MB정부 민간인 사찰 은폐 dksklsagdska8116:28:06비추 1
9661기타“美, 북한과의 전쟁 준비 중” (1) 왔구나67206:04:16추천 1
9659기타靑, 이명박 전대통령 평창 개막식 초청 "예우갖춰 정중히"   (4)카와이6092018.01.20추천 2
9658기타[단독]네이버, "'댓글조작 의혹' 진실 밝히자"…경찰에 수사의뢰  (2)카와이3542018.01.20-
9657기타이재명 ‘매크로 댓글’ 불법조작 자료 수집  카와이2722018.01.20-
9656기타박원순, "안철수, 정치가 이렇게 사람을 바꿔놓는가" (4) 카와이4232018.01.20비추 1
9655기타[3만불 시대의 에티켓] 휴지통 사라진 공중화장실…"양심은 버리지 말아주세요" (4) 슈바인수타이거★2132018.01.20-
9654기타무서운 기름값…새해 들어 상승세 빨라졌다 슈바인수타이거★1562018.01.20-
9653기타'가상화폐 설전' 유시민 vs 정재승…'뉴스룸' 긴급토론 카와이9002018.01.18-
9652기타평택 국제대교 붕괴, 설계·시공·감리 총체적 부실…”완전히 새로 지어야”  카와이5302018.01.17-
9651기타문 대통령 홍은동 사저 팔았다.."다주택자 집 팔라 방침 따른것" (4)카와이7002018.01.17-
9649정보2018년 2월 피시방 게임 점유율 (7) 리차오랑26782018.01.18-
9647IT인텔 CPU 결함, 구글패치로 성능저하 없이 보완 가능하다 (6) 제냐12402018.01.17-
9645정보전경련, 어버이연합에 3억 원 넘게 지원…돈세탁 정황도 (1)울어머니2492018.01.17추천 3
9644정보"MB 특활비, 靑 기념품 제작비로 줬다"…원세훈 실토 (1)울어머니2152018.01.17추천 2
9639기타편의점주 내는 로열티, 인건비보다 많다 (4)카와이4902018.01.16추천 1
9638기타MB, 참모진 20명과 긴급회의 “文 정부에 정면대응해야” 격앙카와이2252018.01.16-
9637기타문 대통령 생일 광고 철거 요구한 한국당 시의원카와이1852018.01.16-
9636기타자영업자들 "최저임금 아니라 갑질·임대료·카드수수료가 문제" (2)카와이2152018.01.16-
9635정보베네수엘라서 헬기 공격범 체포 교전…수명 사살·5명 체포 aaabbbccc2842018.01.16-
글쓰기

게시판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