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0
아이템

9479 '이완용'이 찬성한 역사교과서 국정화?…황당한 여론조작 [10]

  • 주소복사
  • 추천 8
  • 비추 0
45
태풍vs허리케인 (121.164.YG.97)
Minerals : 450,885 / Level : 재벌
DATE : 2017-10-12 07:49:21 / READ : 1391
신고

http://news.naver.com/main/ranking/read.nhn?mid=etc&sid1=111&rankingType=popular_day&oid=055&aid=0000575760&date=

20171011&type=2&rankingSeq=8&rankingSectionId=102



<앵커>

 

박근혜 정부 시절 국정 역사 교과서 추진에 대한 반대여론이 거세게 일자 정부가 찬반 의견을 수렴한 적이 있습니다.

당시 역사 교과서에 반대한다고 의견서를 낸 사람이 32만 명, 찬성은 15만 명 정도였는데 당시 제출된 찬성 의견서들을 보면

조직적인 여론조작이 의심됩니다. 노유진 기자입니다.

 

 

 

<기자>

역사 교과서 국정화 의견 수렴과정에서 제출된 찬성 의견서입니다.

작성자가 이완용, 주소는 조선총독부로 돼 있고 전화번호는 경술국치일로 적어놨습니다.

또 다른 찬성의견서는 박근혜·박정희가 작성한 것으로 돼 있고 주소도 청와대로 적혀 있습니다.

 

이뿐만이 아닙니다. 욕설을 써놓기도 했고, 성명 대신 엉뚱한 말로 찬성 의견을 표시한 것도 많았습니다.

교육부가 문서 보관실에 있는 찬반 의견서 103상자 가운데 26상자를 꺼내 확인해봤습니다.

2만 8천 여장 가운데 형식 요건을 제대로 갖춘 찬성의견서는 4천 374건에 불과했습니다.

그마저도 1천 613명은 같은 주소로 적혀 있습니다. 어딘가 가봤더니 국정화를 찬성하는 시민단체 주소였습니다.

 

특히 의견접수 마지막 날 교육부 고위간부가 직원들에게 찬성의견서 상자가 도착할 것이니 대기하라고 지시했다는

증언도 나와 조직적인 개입 의혹도 일고 있습니다.

 

[고석규 위원장/역사 교과서 국정화 진상조사 위원회 : 그런 일을 (고위간부가) 개인적인 차원에서 했을 것이라고는 생각되지 않고,

뭔가 상부의 지시가 있었을 것이라는 합리적인 의심이 들었습니다.]

 

국정화 진상조사위는 이런 여론 조작 의혹에 대해 검찰에 수사를 의뢰하고,

예산 확보의 정당성과 대리집필 의혹 등에 대해서도 조사할 계획입니다.

 

(영상취재 : 최대웅, 영상편집 : 이승열) 노유진 기자(knowu@sbs.co.kr)




 

IP : 121.164.YG.97

NoSubjectNameReadDateVote
9559IT비트코인 플레티넘 뭐길래 이렇게 난리인가? (6) 닉녜임9522017.12.10비추 7
9558기타안철수 "지지율 하락은 중진들 내부소란 때문" (4)카와이2752017.12.10-
9557기타[단독] '전두환 2000년까지 집권 계획' 비밀보고서 입수 (45)카와이70542017.12.10추천 28
9556게임오버워치 '디바 에디션 고사양 PC' 경품 이벤트 (11) 난병1신이긴한데131414:14:24추천 2
9555기타'의붓소녀 10년간 성추행' 출산까지 하게한 50대 남성 (8)난병1신이긴한데10902017.12.08추천 4
9554기타방탄소년단 서울 홍보곡 '3시간 넘게 서버다운' 난병1신이긴한데2932017.12.08-
9553기타SKT 왜 이러나…평창올림픽 KT중계망 훼손했다가 피소 (2)카와이12512017.12.06-
9552기타한복 여성이 옷고름 잡고 "못잊을 경험"…서울시 광고 시끌  (7) 카와이10342017.12.06추천 2
9551기타'뉴발란스' 롱패딩으로 연매출 710억 달성 (5)난병1신이긴한데12992017.12.06-
9550스포츠IOC 안현수가 속한 '러시아' 좆창올림픽 참가 불허 (4) 17+난병1신이긴한데8852017.12.06추천 2
9549기타너네 설마 조두순법 발의가 순수한 의도라고 보냐? (6)8배럭사기7572017.12.05비추 1
9548스포츠아르헨티나서 메시 동상 발목 잘려나가. (1)난병1신이긴한데7882017.12.05추천 2
9547기타술 취해도 강간 감형 안되는 '조두순법' 발의 (39)난병1신이긴한데91642017.12.05추천 30
9546기타비트코인 보이스피싱도 생김 ㅋㅋㅋㅋㅋㅋ (2)난병1신이긴한데7482017.12.05비추 1
9545기타'방탄소년단' 미국 선정 세계 최고의 그룹 (2)난병1신이긴한데8922017.12.04-
9544기타비트코인 12억짜리 3억까지 하락 부모재산 날려먹은 아들 (28)난병1신이긴한데141532017.12.04추천 11
9542기타문재인 "북핵 미사일 문제 한국은 손 떼겠다" (68) 태굥이74362017.12.02추천 35
9540기타5·18 암매장 의심지 교도소 추가 발굴 종료…유해 못찾아 (4)징비록6832017.11.30추천 1
9538정보유신체제 반대시위서 체포된 대학생들 43년 만에 재심서 무죄 (1)울어머니4382017.11.29추천 2
9537정보담뱃갑경고그림 도입 1년, 효과는… (1)울어머니11072017.11.29비추 2
글쓰기

게시판 관리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