웹게임 1
아이템

9478 [단독] 법안 발의 대가 금품 로비 정황 한의사협회 수사 [1]

  • 주소복사
  • 추천 1
  • 비추 3
13
와꾸대장철구 (164.125.YG.28)
Minerals : 148,570 / Level :
DATE : 2017-10-11 12:26:25 / READ : 767
신고
http://m.news.naver.com/read.nhn?oid=448&aid=0000224477&sid1=115&backUrl=%2Fhome.nhn&light=off

대한 한의사협회가 법안 발의를 대가로 정치권에 돈을 뿌린 정황이 포착돼 수사에 착수한 사실이 확인됐습니다. 법안은 한의사들의 숙원인 방사선기기 사용을 허가하는 내용을 담고 있습니다. 

박성제 기자가 단독 보도합니다.

[리포트]
지난달 국회 보건복지위에 발의된 의료법 개정안입니다. 한의사에게 진단용 방사선 기기, 즉 엑스레이 사용을 허용해달라는 내용 등이 담겼습니다.

이 법안 발의 과정에서 억대의 자금이 흘러간 정황이 나와 계좌추적이 진행중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그 동안엔 의사협회의 반발로 개정을 엄두도 못냈습니다. 

법안에 서명을 한 의원은 모두 14명. 수사 당국은 이들 중 야당 의원의 보좌관 출신으로 한의사협회에서 자금 업무를 본 A씨를 정치권 로비 통로로 보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대한한의사협회 측은 의혹을 부인했습니다. 

김필건 / 대한한의사협회장
"말도 안 되는 소리입니다. 요즘 같은 세상에 어떤 의원이 돈을 받고 입법을 해주며..." 

선관위가 김필건 대한한의사협회장을 정치자금법 위반혐의로 고발했는데, 이를 수사하는 과정에서 법안 로비 정황이 드러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필건 대한한의사협회장이 지난해 1년 동안 국회의원 후원회 38곳에 4100만원을 기부한 겁니다.

선관위 관계자
"연간에 기부할 수 있는 후원 한도액이 있어요. 개인별로요. 2000만원까지인데 그게 초과가 됐어요." 

정치권에도 불똥이 튈 전망입니다. 
IP : 164.125.YG.28
케어스트림(구)코닥 메디코디
케어스트림(구)코닥 공식딜러,Dental CT,CAD/CAM,3D Printer
www.medicodi.co.kr
역시가역시! 독보적가치 몸빼
퀄리티만으로 여기까지 왔다, 웰메이드 스타일UP, 스타일종결자 몸빼
www.mombbe.co.kr
상상 그이상의 야상 미씨룩
미씨룩 하면 야상 야상 하면 미씨룩 상상 그이상의 핏을 제공 최대 30%할인까지~
www.missylook.com

NoSubjectNameReadDateVote
9793기타[종합]文대통령, 러시아 출신 선수단 격려…북미대화 지렛대 주목 (3) 유쾌상쾌2982018.02.20추천 1
9792기타[일문일답]박원순 "82년생 김지영 문제 해결할 대책 마련" (1) 유쾌상쾌2402018.02.20추천 1
9791기타‘특혜 응원’ 박영선 이번엔 ‘공짜 패딩’ 논란 유쾌상쾌1692018.02.20추천 1
9790기타[단독]버거세트 1만원 육박…롯데리아·맥도날드·KFC·맘스터치 "죄다 가격인상"(종합) (7) 유쾌상쾌5342018.02.20-
9789스포츠노선영 차별 주장과 ‘이상화 임원’은 누구?…전명규 빙상연맹 부회장 (1) 유쾌상쾌1812018.02.20추천 1
9788기타"女팀추월 김보름·박지우 국대 자격 박탈"···靑 국민청원 20만 육박 (2) 유쾌상쾌1992018.02.20-
9787기타'김보름 설화' 일파만파, 빙상연맹 이어 후원업체까지 피폭 (1) 유쾌상쾌1662018.02.20-
9784기타[단독] 페리아니 회장 "박영선 누군지도 몰라…안내 안 했다" (14) 유쾌상쾌39712018.02.19추천 19
9783기타미국 보호무역에 일본은 빠지는데…한국은 ‘동네북’인 이유 (1) 유쾌상쾌2762018.02.19추천 2
9782기타미일 평창리셉션 '지각' 참석…美펜스, 北김영남과 조우 피해(종합) (1) 유쾌상쾌942018.02.19추천 1
9781기타펜스 美 부통령 "전략적 인내 끝났다"…北과 다른 동선 요구 (2) 유쾌상쾌1752018.02.19추천 1
9780기타경찰, 인공기 불태운 보수단체 회원들 수사 착수 (23) 유쾌상쾌1752018.02.19추천 2
9779기타트럼프, 24년 만에 국회연설… 국회 밖에선 불타는 성조기 유쾌상쾌912018.02.19-
9778기타IMF 경고…韓 최저임금 추가인상 신중해야 (35) 유쾌상쾌51782018.02.19추천 25
9777기타"머리 써라" 막말 논란…대한체육회 '머리 안 숙인' 해명 (26) 유쾌상쾌56132018.02.18추천 19
9776기타버거세트도 설렁탕도 샌드위치도 죄다 1만원…천정부지 치솟는 외식물가 (1) 유쾌상쾌4012018.02.18추천 1
9774기타美수출길 막히나..철강업계 '패닉' 유쾌상쾌2112018.02.18-
9773기타철강업계 "232조 수입규제안, 미국에 수출하지 말라는 것" (1) 유쾌상쾌1852018.02.18추천 1
9772기타보유세·가상화폐 민원 빗발…"욕은 하지 말아줬으면…" 유쾌상쾌1602018.02.18-
9771기타"너무 빨리 팔았어"..집값이 뛰니 우울해지는 이들 (1) 유쾌상쾌2712018.02.18-
글쓰기

유저뉴스의 TODAY BEST

추천 많은 글

추천된 글이 없습니다.

조회 많은 글

    조회된 글이 없습니다.

댓글 많은 글

    댓글이 달린 글이 없습니다.

게시판 관리자